통합 검색

LIFE STYLE MORE+

한글로 선물하세요

올해로 한글 창제 579돌을 맞는다. 한글을 새겨 선물하기 좋고 유용하기까지 한 예쁜 물품을 모았다.

UpdatedOn September 22, 2022

3 / 10
/upload/ktx/article/202209/thumb/51954-497350-sample.jpg

 

한글 자음 양말_국립중앙박물관 뮤지엄숍

양말과 한글의 조합이 꾸민 듯 안 꾸민 자연스러운 매력을 선사한다. 발목 양말 앞면에 자음 ‘ㅊ’ ‘ㅇ’ ‘ㅍ’을 크게 넣었다. 각 자음은 창제, 배움, 전파를 의미한다. 한글이 걸어온 발자취를 전달하기 위해 양말이라는 아이템을 선정했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한 2020년 한글 산업화 기반 조성 사업의 일환인 제6회 한글 창의산업 아이디어 공모전 수상작이다.
홈페이지 www.museumshop.or.kr

 

 

3 / 10
/upload/ktx/article/202209/thumb/51954-497353-sample.jpg

 

훈민정음 가갸날 1443 소포 세트_자화상

백성을 위해 한글을 창제한 세종대왕의 마음을 생각하며 만든 문구 패키지다. <훈민정음 해례본> 내용을 풀어낸 나랏말미 책, 훈민정음 문구를 각인한 볼펜과 책갈피, 공책, <훈민정음 언해본>을 바탕으로 디자인한 엽서 20장까지 두 손이 가득 차는 구성이다. 눈으로 읽고, 손으로 쓰고, 편지를 보내는 방법으로 한글날을 특별하게 기억한다.
홈페이지 www.goodsshop.gift

 

3 / 10
/upload/ktx/article/202209/thumb/51954-497352-sample.jpg

 

원목 시계 한시_쿼터노트

시계에 숫자가 없어졌다. 그 대신 한글 25자가 5분 단위로 시각을 나타낸다. 오전과 오후가 아닌 낮, 밤으로 표현한 점도 특이하다. 시는 1행부터 3행, 분은 4행부터 5행에 표시되고, 시계를 읽을 때는 위 왼쪽에서 아래 오른쪽으로 내려오며 읽는다. 읽는 그대로 시각을 알 수 있어 시계를 읽기 어려운 사람이나 한글을 배우는 외국인에게 선물하기 좋다.
홈페이지 www.qnshop.co.kr

 

 

3 / 10
/upload/ktx/article/202209/thumb/51954-497351-sample.jpg

 

한글 병따개 자석_퍼니피쉬

평범한 소품에 한글의 아름다움을 녹여 냈다. ‘달’ ‘별’ ‘꽃’ 글자가 각각 병따개로 거듭난 것이다. 세 단어 모두 ‘따다’라는 말과 관련이 있다는 점에서 착안했다. 스테인리스스틸로 제작해 오래 사용해도 녹슬지 않는다. 종이처럼 가벼운 것들을 누르는 문진으로 활용해도 좋다. 독특하고 감성 있는 디자인으로 한국을 방문한 국빈에게 선물하기도 했다.
홈페이지 www.funnyfishstore.com

<KTX매거진>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남혜림

RELATED STORIES

  • LIFE STYLE

    레일을 누비는 새로운 희망, KTX-청룡

    지난 4월, KTX 개통 20주년 기념식에서 신형 고속열차 KTX-청룡이 공개됐다. 한국 철도 기술을 집약한 고속열차 탄생에 힘을 쏟은 이들과 이야기를 나눴다.

  • LIFE STYLE

    서촌이 그리는 색다른 한식

    고즈넉한 분위기와 함께 특별한 한식을 만끽한다. 서울 종로구 서촌의 퓨전 한식 음식점을 모았다.

  • LIFE STYLE

    모두 함께 '부처 핸섭'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서울국제불교박람회가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그 열기에 힘입어 개성 있는 굿즈가 계속 출시된다.

  • LIFE STYLE

    치열한 철도 인생, KTX와 함께 달린 시간

    고속철도 기술 분야 교관 요원으로 선발된 이래 KTX와 함께 달려온 최석중 차량본부 차량계획처장. 38년 철도 인생에 감사하며 다음 세대를 준비하는 그를 만났다.

  • LIFE STYLE

    모든 것은 마음이 하는 일

    2004년 4월 1일 KTX 개통 당시 첫 철도 승무원으로 활약한 이래 20년간 고객을 만나 온 이혜원 코레일관광개발 서울승무지사 승무팀장. 그는 오늘도 여전히 성장하기를 꿈꾼다.

MORE FROM KTX

  • TRAVEL

    아프고 뜨거운 그곳

    삼일운동은 일제강점기 최대 규모의 투쟁이었다. 삼일절을 맞아 일제강점기 배경 작품을 보면서 기억해야 할 것을 되새긴다.

  • TRAVEL

    영월이 그대에게

    숲이 우거지고 강이 굽이도는 곳, 강원도 영월은 들려준다. 슬프고 기쁘게 제 품에 깃들여 산 생명들의 길고 긴 이야기를.

  • LIFE STYLE

    철도 승차권 발매, 더욱 빠르고 보다 간편하게

    이제 외국인도 자국 앱을 통해 한국 철도 승차권을 예매할 수 있다. 한국철도공사 여객마케팅처 이승복 부장에게 예매·결제·발권 시스템 이야기를 들었다.

  • TRAVEL

    용을 찾아서

    한국에는 용 관련 지명을 가진 곳이 1261군데에 이른다. 청룡의 해, 용의 기운과 이야기가 서린 장소를 모았다.

  • CULTURE

    400년을 간직한 맛 부시밀

    영국 아일랜드의 한 증류소가 1608년 영국 왕에게 위스키 제조 허가를 받았다. 아이리시위스키, 아니 위스키의 역사가 바로 그때 시작되었다. 이게 바로 부시밀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