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TRAVEL MORE+

달리고 헤엄치고 날아요, 가을 액티비티

계절에 물들어 가는 자연을 만끽하는 또 다른 방법, 전국 액티비티 성지를 모았다.

UpdatedOn October 26, 2023

3 / 10
/upload/ktx/article/202310/thumb/54742-524309-sample.jpg

 

경비행기_공주

백제 역사를 품은 충남 공주에서 경비행기를 타고 하늘을 누빈다. 금강과 미르섬, 공산성 등 단풍으로 물들어 알록달록한 도시를 내려다본다. 비행 중 체험자가 직접 조종할 수 있는 시간이 주어지며, 공주에서 부여까지 장거리를 비행하는 코스도 마련했다. 750미터의 긴 활주로를 보유했고, 숙련된 비행사와 함께해 안전하다.
주소 충남 공주시 의당면 수촌리 943
문의 010-9337-4797(공주경비행기)

루지_인천 강화

루지는 동력 장치 없는 카트를 타고 지면의 경사와 중력만을 이용해 트랙을 달리는 스포츠다. 강화에서는 바다가 보이는 오션 코스, 360도 회전하는 밸리 코스 중 하나를 선택해 1.8킬로미터의 트랙을 시원하게 내달린다. 카트를 운전하며 반짝이는 서해안을 감상한다. 루지 탑승 후엔 한 시간에 한 바퀴씩 회전하는 전망대에서 섬만의 매력을 만끽한다.
주소 인천시 강화군 길상면 장흥로 217
문의 032-930-9000(강화루지)

하늘자전거_강릉

높디높은 파란 하늘 아래, 공중에서 자전거가 굴러간다. 온몸의 신경이 곤두설 정도로 짜릿한 체험이다. 남항진해변 수면 20미터 위에서 자전거를 타고 타워 간 300미터 거리를 왕복으로 다녀온다. 와이어로프가 자전거를 위아래로 단단히 고정하니 걱정을 던다. 체험을 마친 후 건너편 안목해변에서 커피를 마셔도 좋겠다.
주소 강원도 강릉시 공항길127번길 35-7
문의 033-641-9002(아라나비 바다하늘자전거)

프리다이빙_서귀포

프리다이빙은 더울 때 하는 것이라는 편견은 넣어 둔다. 날이 추워지면 수온이 올라가 물속이 밖보다 더 따뜻하다. 프리다이빙 슈트, 수경 등 장비를 대여해 주니 몸과 마음이 가볍다.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어 산호초, 연산호 군락 등 아열대성 해양 생태계가 온전한 문섬과 섶섬, 범섬 근처에서 잠수한다. 가을날 숲속만큼 화려하고 아름다운 세계가 기다린다.
주소 제주도 서귀포시 남성중로 169
문의 @jeju.intodive(인투다이브)

<KTX매거진>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남혜림

RELATED STORIES

  • TRAVEL

    강화라는 꽃

    발 닿는 곳마다 눈부시게 피어나는 섬, 인천 강화에서 한 시절을 보낸다.

  • TRAVEL

    나비랑 함평 생태 여행

    꽃향기 가득한 전남 함평에 나비가 찾아든다. 봄날에 춤추는 나비처럼 함평 곳곳을 여행했다.

  • TRAVEL

    기찻길 따라 철도박물관

    비가 오고 눈이 내려도 열차는 달린다. 경기도 의왕 철도박물관에서 생생한 철도 역사를 보았다.

  • TRAVEL

    영월 여행자를 위한 축제 안내서

    4월, 강원도 영월이 들썩인다. 영월문화관광재단 관광축제부 최용석 부장에게 단종문화제 즐기는 방법을 물었다.

  • TRAVEL

    봄, 기다렸어요

    만물이 생동하는 봄에는 어딘가로 떠나고 싶어진다. 이 계절에 더욱 좋은 곳을 한데 모았다.

MORE FROM KTX

  • CULTURE

    이게 바로 잭 다니엘스!

    최고의 테네시위스키, 아니 어쩌면 잭 다니엘스는 최고의 위스키다.

  • LIFE STYLE

    “혁신의 한국철도가 되겠습니다”

    지난해 11월 26일 취임한 나희승 한국철도 사장을 만나 포부를 들었다.

  • CULTURE

    한 표에서 시작되는 변화

    수많은 내가 모여 우리가 되고, 내 작은 한 표에서 모든 것이 시작된다. 대통령 선거가 열리는 3월을 맞아 선거 관련 영화를 통해 우리가 가진 힘을 확인해 본다.

  • TRAVEL

    예나 지금이나, 단양

    과거 시인 묵객이 기꺼이 붓을 들게 한 충북 단양의 산수는 오늘날에도 수많은 창작자에게 영감을 선사한다.

  • TRAVEL

    한국 찾아 떠나요, 비디오 바캉스

    다가오는 휴가, 멀리 가지 않아도 좋다. 해외 콘텐츠에 담긴 한국을 찾아 영상 속으로 여행을 떠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