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STYLE MORE+

휴양지에서 리듬 타

예쁘고 귀여운 데다 음색까지 좋은 이색 악기를 소개한다. 크기도 작아 어디든 가지고 다닐 수 있다.

UpdatedOn June 24, 2022

3 / 10
/upload/ktx/article/202206/thumb/51250-490645-sample.jpg

 

칼림바

오르골같이 맑고 서정적인 음색을 지녀 트렌디한 취미 거리로 떠올랐다. 양손에 쥐고 금속 건반을 손가락으로 튕겨 소리를 낸다. 튜닝 망치로 건반의 길이를 조절해 플랫(♭), 샵(#)도 연주한다. 건반을 튕기기만 하면 되는 간단한 연주법 덕분에 남녀노소 쉽게 익힐 수 있으니 겁내지 말고 다뤄 보자. 금세 칼림바로 음을 능수능란하게 다루는 자신을 발견할 것이다.

이 곡과 어울려요_애니메이션 <마녀배달부 키키> OST ‘바다가 보이는 마을’


3 / 10
/upload/ktx/article/202206/thumb/51250-490646-sample.jpg

 

스틸 텅드럼

타악기의 대명사, 드럼이 작아진 것일까. 말렛으로 두드리자 일반 드럼과 달리 실로폰과 비슷한 영롱한 소리가 난다. 북면에 넣은 절개선이 혀 모양과 비슷해 텅드럼이란 이름이 붙었다. 절개 면 위치에 따라 나오는 음이 달라 다채로운 곡을 소화한다. 칼림바와 음색이 비슷하지만 그보다 울림이 강해 소리가 깊고 부드럽다. 말렛을 잃어버려도 괜찮다. 맨손 연주도 가능하니까.

 이 곡과 어울려요_애니메이션 <인어공주> OST ‘언더 더 시(Under the Sea)’


3 / 10
/upload/ktx/article/202206/thumb/51250-491268-sample.jpg

 

오타마톤

장난감처럼 보여도 어엿한 전자악기다. 2009년 일본 도쿄에서 열린 ‘토이 쇼’에 처음 등장했다. 미들 사이즈 기준 13개의 음역으로 구성된다. 막대의 터치 패드를 운지법에 맞춰 누르면서 소리를 내고, 하단 머리 부분을 눌러 소리 크기를 조절하는데 그 모습이 꼭 인형이 노래를 부르는 것 같아 웃음을 자아낸다. 특이하고 재미난 전자음에 시선이 집중되어 휴양지 슈퍼스타가 되는 건 시간문제다.

이 곡과 어울려요_안예은, ‘문어의 꿈’


3 / 10
/upload/ktx/article/202206/thumb/51250-490648-sample.jpg

 

리라

이 악기가 왠지 익숙하게 느껴진다면? “너 때문에 흥이 다 깨져 버렸으니까 책임져.” 화제가 되었던 애니메이션 <올림포스 가디언>의 그 장면이 맞다. 그리스 로마 신화의 오르페우스가 가지고 다니며 연주를 즐겼다. 하프와 비슷하게 생겨 미니 하프라고도 하는데, 하프처럼 현을 손으로 뜯어 연주한다. 청명하고 여린 음색을 지녀 느린 노래와 궁합이 좋다. 다양한 음을 연주하고 싶다면 16현 리라가 적당하다.

 이 곡과 어울려요_이루마, ‘리버 플로스 인 유(River Flows in You)’

<KTX매거진>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남혜림
자료 제공 뮤지션 마켓, 사운드 서플라이, 뮤직에듀벤처

RELATED STORIES

  • LIFE STYLE

    수도권 전철의 산증인, 손길신

    1974년 8월 15일 수도권 전철이 개통하고 올해 50주년을 맞았다. 오랫동안 전철 업무를 담당하며 교통카드도 도입한 손길신 전 철도박물관장을 만났다.

  • LIFE STYLE

    여름밤, 서울 신흥시장

    이 계절의 밤을 즐기고 싶을 때 시장으로 간다. 서울 해방촌 신흥시장에서 맛과 흥을 돋우는 식당을 찾았다.

  • LIFE STYLE

    얼먹'하니 더 맛있다

    얼려서 먹는 제품이 연이어 출시되는 중이다. 뜨거운 여름, 에디터 네 명이 잠깐 더위를 식혔다.

  • LIFE STYLE

    해와 달이 빛나는 도시, 포항으로 떠나요

    시원한 바람과 철썩이는 파도만 생각해도 좋은 경북 포항, 이 도시를 담은 제품을 모았다.

  • LIFE STYLE

    '찐이야!' 영탁과 함께하는 한국철도공사

    올해 한국철도공사 홍보대사로 위촉된 가수 영탁이 6월 28일 철도의 날을 맞아 독자에게 인사를 건넸다.

MORE FROM KTX

  • LIFE STYLE

    이태원 그 집에서 만나요

    수도권 전철 6호선 이태원역에서 한강진역으로 뻗은 화려하고 이국적인 거리. 모든 것이 빠르게 바뀌는 이 동네에서 변함없이 따뜻하고 정직한 한 끼를 선사하는 식당 세 곳을 소개한다.

  • ISSUE

    '테마 여행' 전북 완주

  • LIFE STYLE

    미지의 김치를 찾아서

    서울 안국동 골목, 최적의 김치 숙성 온도인 6.5도를 상호로 삼은 한식 타파스 와인 바 ‘온6.5’가 들어섰다. 그곳에서 온갖 재료로 김치를 담그는 이승미 명인과 김치로 온갖 요리를 시도하는 이정수 셰프를 만났다.

  • LIFE STYLE

    ‘덕질’은 진화한다

    아티스트의 품격을 높이려는 팬들의 노력은 계속된다.

  • LIFE STYLE

    야외 생활자를 위한 여행 가방

    이 계절의 아름다움을 더 선명하게 느끼고 기록하게 해 줄 여덟 가지 물건을 모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