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CULTURE MORE+

빛의 향연

UpdatedOn March 25, 2022

/upload/ktx/article/202203/thumb/50540-483016-sample.jpg

빛의 향연

- 예산 수덕사 괘불

괘불은 큰 법회나 야외에서 불교 의식을 거행할 때 걸어두는 대형 불화다. 모인 사람이 어디에서든 볼 수 있도록 작게는 4~5미터, 크게는 10미터 넘는 화폭에 불화를 그렸다. 불교 사상과 교리에 익숙하지 않더라도 괘불을 마주하면 강렬한 전율이 인다. 1673년(현종 14년)에 조성한 ‘예산 수덕사 괘불’은 화면 바깥을 꾸미는 장황을 포함한 전체 높이가 10미터에 달하는 대작이다. 바탕에는 신비로운 빛이 갖가지 색으로 피어나고, 장엄한 부처를 향해 모여드는 이들이 화면에 가득하다. 부처뿐 아니라 보살과 제자들, 그 가르침을 수호하는 수많은 신의 존재는 서양 신화 속 신들만큼이나 다채롭다. 수묵화처럼 담백할 듯한 조선의 불교문화에도 이처럼 화려한 괘불이 전해져 왔다. 4월 13일부터 서울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리는 <빛의 향연-예산 수덕사 괘불>전에서 우리를 한순간에 압도하는 괘불을 만날 수 있다.
문의 02-2077-9000, www.museum.go.kr

<KTX매거진>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writer 유수란(국립중앙박물관 학예연구사)

RELATED STORIES

  • CULTURE

    추운 날에 드러나는 진심 - 세한도

  • CULTURE

    맺는 예술, 매듭

    엮고, 짜고, 맺는 신비로운 전통이 김혜순 매듭장의 손끝에서 날마다 다시 태어난다.

  • CULTURE

    신간, 전시, 영상, 공연

  • CULTURE

    what's up

  • CULTURE

    화성 원행을 추억하며 - 원행을묘정리의궤도

MORE FROM KTX

  • LIFE STYLE

    부산 관광 스타기업 10

    여행이 더욱 재미있고 편안하도록, 지역이 더욱 활발히 살아나도록 별처럼 반짝이는 서비스를 선보이는 스타기업 열 곳을 소개한다.

  • ARTICLE

    바다 그리고 목포

    유달산으로 날아오는 바다 풍경 속에서 날마다 새 이야기가 피어오르는 곳, 전남 목포의 여러 촬영지를 소개한다.

  • TRAVEL

    황금빛 술탄 왕국의 배꼽, 반다르스리브가완

    말레이시아와 국경을 맞댄 위풍당당한 나라, 브루나이의 수도 반다르스리브가완으로 떠나는 신비로운 모험에 당신을 초대한다.

  • LIFE STYLE

    새해, 새 맛

    시작하는 날, 전남 강진의 깊고 너른 맛을 소중한 사람에게 선물하고 싶다.

  • CULTURE

    고려의 여름날 - 청동 은입사 물가풍경무늬 정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