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STYLE MORE+

세상에 이런 대회가!

누가 가장 잘 아무것도 하지 않고 시간을 보낼 수 있는가로 겨룬다. 빨리, 높이, 멀리의 경쟁과는 또 다른 대회가 지구촌 여기저기서 열린다.

UpdatedOn August 23, 2022

  •  한국 │ 멍 때리기 대회

    넓은 들판에 사람들이 모여 앉았다. 무얼 하나 지켜봤더니 아무것도 하지 않는다. 고요한 가운데 다들 멍한 표정을 지은 채다. 멍 때리기 대회는 바쁜 현대인에게 ‘아무것도 하지 않는 것이 과연 시간 낭비인가?’라는 질문을 던지는 참여형 예술 퍼포먼스다. 시각예술을 포함, 다양한 장르에서 활동 중인 예술가 웁쓰양의 기획 아래 2014년 서울에서 시작했다. 지금은 웁쓰양 컴퍼니가 주도해 전국 곳곳에서 개최한다. 올해는 제주 서귀포, 경기도 시흥에서 열렸다.
    #멍_때리는_것도_예술이다 #예술_퍼포먼스

  • 미국 │ 샌클레멘테 오피스 체어 레이스

    매년 7월 4일, 미국 캘리포니아 샌클레멘테 거리는 사무실 의자 경주를 구경하러 온 사람으로 가득 찬다. 참가자는 사무실 의자를 타고 내리막길을 달린다. 깃발, 서핑보드, 선박 부품, 책상이 달려 있는 등 취향대로 개조한 의자가 형형색색 다채롭다. 의자 개조는 규칙 위반이 아니다. 단, 실제 사무실에서 사용한 의자여야 하고, 동력원을 달아선 안 된다. 경주의 목적은 즐겁게 놀며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하는 것. 그것이 싫다면, 웅장한 스타일로 모두의 시선을 끌어도 좋다.
    #사고_주의 #개성_있는_사무실_의자

  •  핀란드 │ 에어 기타 세계 선수권 대회

    화려한 무대 위로 참가자가 오른다. 참가자는 맨손에 기타를 잡은 척, ‘에어 기타’를 뻔뻔하고도 격렬하게 연주한다. 관중은 그의 퍼포먼스에 열광한다. 에어 기타 세계 선수권 대회는 1996년부터 핀란드 오울루에서 개최된 유서 깊은 대회다. 세계인이 모두 에어 기타를 치는 동안에는 총을 잡을 수 없고, 그러면 전쟁이 끝날 것이라 믿는다. 대회는 세상에 전쟁이 일어나지 않을 때까지 계속된다. 국적, 성별, 나이, 성적 취향, 지위에 상관없이 모두 참여 가능하다.
    #평화를_위한_에어_기타 #전쟁_멈춰

  •  영국 │ 완두콩 사격 선수권 대회

    영국 케임브리지셔의 위첨 마을에서는 매년 7월 두 번째 토요일이 되면 사격 대회 참가자들이 말린 완두콩을 한 봉지씩 구매한다. 공정한 경기를 위해 참가자는 마을에서 준비한 완두콩만을 써야 한다. 구매한 완두콩을 실린더 총에 넣은 뒤, 입으로 불어 과녁을 향해 발사한다. 완두콩을 표적 정중앙 가장 가까이에 맞춘 사람이 우승을 차지한다. 참가자들은 개조한 총을 가지고 올 수 있다. 물론, 총은 오직 완두콩 발사용이다. 대회 수익금은 마을 회관 유지비로 사용한다.
    #모든_사격은_금지 #완두콩만_빼고

<KTX매거진>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남혜림

RELATED STORIES

  • LIFE STYLE

    레일을 누비는 새로운 희망, KTX-청룡

    지난 4월, KTX 개통 20주년 기념식에서 신형 고속열차 KTX-청룡이 공개됐다. 한국 철도 기술을 집약한 고속열차 탄생에 힘을 쏟은 이들과 이야기를 나눴다.

  • LIFE STYLE

    서촌이 그리는 색다른 한식

    고즈넉한 분위기와 함께 특별한 한식을 만끽한다. 서울 종로구 서촌의 퓨전 한식 음식점을 모았다.

  • LIFE STYLE

    모두 함께 '부처 핸섭'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서울국제불교박람회가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그 열기에 힘입어 개성 있는 굿즈가 계속 출시된다.

  • LIFE STYLE

    치열한 철도 인생, KTX와 함께 달린 시간

    고속철도 기술 분야 교관 요원으로 선발된 이래 KTX와 함께 달려온 최석중 차량본부 차량계획처장. 38년 철도 인생에 감사하며 다음 세대를 준비하는 그를 만났다.

  • LIFE STYLE

    모든 것은 마음이 하는 일

    2004년 4월 1일 KTX 개통 당시 첫 철도 승무원으로 활약한 이래 20년간 고객을 만나 온 이혜원 코레일관광개발 서울승무지사 승무팀장. 그는 오늘도 여전히 성장하기를 꿈꾼다.

MORE FROM KTX

  • CULTURE

    조선 왕조의 기본 법전 '경국대전'

  • TRAVEL

    지금 떠나요, 온천 여행

    따끈한 것이 생각나는 계절,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온행’ 코스를 소개한다.

  • TRAVEL

    예술이 그린 섬, 신안

    잔잔한 파도 소리가 여행자를 반긴다. 전남 신안 자은도가 품은 예술 이야기를 들으러 남쪽으로 떠났다.

  • ARTICLE

    물 위의 비경 철원 한탄강 물윗길

    녹은 눈이 한 방울씩 모여 봄을 피워 낸다. 겨울 끝자락에서 강원도 철원 한탄강 위를 걸었다.

  • TRAVEL

    광주라는 투명한 거울

    현대사의 굵직한 사건을 온몸으로 통과한 광주는 한국 사회의 다채로운 면면을 가장 선명하게 보여 주는 도시다.